본문 바로가기
요리/맛집

황리단길 맛집 교촌가 김밥

by 가족바라기 2020. 1. 15.

딸과 함께  교촌마을-> 첨성대-> 대릉원을 돌고 춥기도 하고 딸 감기 걸릴까 걱정되고 해서 2시간으로 만족하고 따뜻한 봄에 다시 오자고 이야기하고 한복대여점에 한복을 반납했습니다. 

시간이 벌써 점심시간이라 다들 출출해서 근처 음식점을 찾는데 한복대여점 SELF점 옆에 교촌가 김밥이 눈에 들어왔습니다.

경주 교촌마을에는 백종원씨가 맛있다고 한 집 교리 김밥이 있는데. 가격도 조금 더 비싸지만 사람들이 줄 서서 먹는다는 소리에 가지 않기로 하고 현지인이 추천하는 황리단길 맛집 교촌가 김밥으로 가기로 했습니다. 이곳이 경주분들이 즐겨 찾는 맛집이라고 하더라고요.

 

교촌가 김밥(황리단길 맛집)

위치: 경북 경주시 첨성로 102-3

영업시간:09:00-19:00

전화번호: 054-777-2799

주차장: 주차장이 따로 없으니 주말은 황남초등학교 운동장에 주차하시면 됩니다

황남 초등학교 정문에서 1분여 거리에 있습니다

http://naver.me/G9AaYQQR

 

교촌가

교촌가 음식점 한식

m.map.naver.com

황리단길 맛집인 교촌가 김밥 가게에 들어서니 동내 음식점 분위기가 나면서 방방마다 벽면에는 메모가 엄청 많이 붙어 있더라고요, 호기심도 생기기도 하고 해서 가까이 가서 읽어 보니 교촌가에 다녀 가신분들이 맛있다고 적은 메모와 왔다 갔다는 메모, 누굴 좋아한다는 메모 등이 정말 많이 붙여진걸 보니 맛집은 맛집인 모양입니다.

메뉴 적어놓은 곳까지 포스트잇이 붙여져 있어서 메뉴판을 못 볼뻔했네요. 메뉴는 김밥, 잔치국수, 단팥죽 간단하게 3가지만 하시고, 여름에는 팥빙수도 한다고 합니다. 여름에 와서 달콤한 팥빙수 먹어보고 싶네요.

직접 만드신 단팥죽은 벌써 다 나가고 국수와 김밥만 된다고 하시더라고요. 그래서 국수 2인분이랑 김밥 2줄을 시켰습니다.

국수: 5000원

국수가 나왔는데 옛날 할머니가 재료를 아끼지 않고 듬뿍 넣어 멸치육수 빼서 호박, 부추, 지단 등을 넣고 끓여주시던 국수 같아서 반가웠습니다. 국물을 먹어보니 담백하고 면도 알맞게 삶겨 탱글탱글하고 김치랑 먹으니 정말 맛있었습니다. 김치가 부족하면 셀프라 가져다 드시면 됩니다. 저희도 김치가 맛있어 몇 번을 가져다 먹었네요.

김밥 1줄 3500원

김밥 안에는 우엉과 계란 지단이 듬뿍 들어 속이 알차더라구요. 소문으로 들었던 교리 김밥도 계란 지단이 듬뿍 들었다고 들었는데 교촌가가 계란 지단과 함께 우엉이 넉넉해서 고소하니 저는 좋았습니다. 

 

국수와 김밥을 맛있게 먹고 가격은 17000원이 나왔습니다. 싼 가격도 아니지만 비싸지도 않고 무난한 가격인 것 같습니다.

황리단길 맛집인 교촌가 김밥은 할머니의 손맛을 느끼게 해 준 음식점이라 정감이 가고 좋았습니다.

오늘은 오전부터 딸아이의 한복 입은 예쁜 모습도 보고, 첨성대랑 대릉원, 교촌마을을 돌아다니며 많이 구경도 하고 현지인이 추전 하는 맛집도 가고 바쁘게 움직인 하루였네요. 

요즘 많이 추워진 것 같으니 다들 건강 유의하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댓글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