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요리/맛집

양산 남부 오일장 태평양 분식

by 가족바라기 2021. 10. 11.

오늘은 대체 공휴일이라 장날 구경가기로 하고 오일장 열리는 곳을 찾아보니 부산에서 가까운 곳인 양산 남부시장 오일장이 열린다기에 다녀왔습니다.

오전부터 비가 보슬보슬 내려 열리긴할까 걱정하며 갔는데 다행히 비가 많이 오지 않아 장이 열려 기분이 좋았습니다.

양산 남부시장 오일장은 좋은점이 남부시장 공영주차장이 있어 주차하고 시장을 둘러볼 수 있어요.

장날이라 사람들이 많아 시장은 많이 찍지는 못했지만 없는것 빼고 다 있어 채소랑 생강 새우젖, 볶은 여주 등등 저렴하게  사왔습니다.

시장을 돌다보니 배가 출출해져 점심을 먹기로 하고 남부시장에 가면 많이들 찾는다는 태평양 분식집을 찾았습니다.

가게 내부는 적당히 넓은 편이었고 테이블로만 이루어져 있는데 장날이라 손님들이 많았지만 회전률은 빨랐어요.

태평양 분식은 깔끔하다기보다 오래된 동네식당을 연상하면 될 것 같아요.

상호는 태평양 분식집이지만 선지국, 칼국수, 비빔밥. 보리밥, 국수, 김밥 등 장날에 가면 먹을 수 있는 음식들이 다양하게 있고 가격도 저렴해 부담없이 먹을 수 있습니다.

저는 보리밥을 주문하고 남편은 비가 오니 칼국수가 당긴다고 주문했습니다.

보리밥에 비벼먹는 자작한 된장찌개랑 물김치, 고추, 깍두기가 기본반찬으로 나왔어요.

태평양 분식 깍두기 김치는 알맞게 익어 칼국수나 보리밥과 잘 어울려 맛있더라구요.

제가 주문한 보리밥이 장국이랑 나왓어요.

비벼먹을수 있게 무우채랑 콩나물, 상추가 들어있어 조금전에 나온 자작한 된장찌개랑 비벼먹으면 정말 맛있어요.

 

요즘 보리밥 파는 곳이 잘 없어 아쉬웠는데 정말 오랫만에 보리밥을 비벼먹으니 옛날 생각도 나고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장날에 맛볼수있는 칼국수 입니다.

속재료가 간단하게 부추랑 양념, 김만 들어갔는데도 칼국수 맛은 제대로 나더라구요.

아쉽다면 오늘은 손님이 많아서인지 면발이 쫀득하지 않아 아쉬웠어요.

남부시장 오일장 사람이 없는 쪽으로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오전이라 아직은 사람이 엄청 많지는 않았어요.

오늘은 오랫만에 남편이랑 오일장 나들이 나갔다가 양산 남부시장 맛집 태평양 분식에서 맛있는 점심도 먹고 필요한 물건들도  많이 사왔습니다. 

사실 당장 필요하지 않아도 장날 구경하다보면 이것저것 사게 되잖아요. ㅎㅎ

 

코로나로 바깥 나들이을 잘 하지 못하는데 오랫만에 장날 구경가니 좋았습니다.

하지만 코로나 걱정되어 사람이 덜 분빌때 갔다가 오래는 있지는 못하고 조금 돌다 바로 돌아왔습니다.

코로나가 사라져 편안한 마음으로 장날 구경할 수 있는 날이 빨리 돌아왔으면 좋겠습니다.

댓글46